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전주시 직영 환경관리원 신규채용 나서퇴직예정자 등 결원지역 충원 위해 환경관리원(무기계약직) 18명 신규 채용 계획

 전주시는 직영 청소구역의 생활폐기물 수집·운반과 가로청소 업무에 종사할 환경관리원 18명을 신규 채용한다.

 이번 채용은 금년 상·하반기 퇴직예정자(11명)와 결원지역 충원(7명)을 위한 것으로, 채용이 완료되면 퇴직자 발생 등에 따른 결원지역에 환경관리원이 충원됨에 따라 인원 부족 문제로 청소가 미흡했던 지역의 가로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11일부터 16일까지 전주시 환경관리원 채용을 위한 응시원서 교부 및 접수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환경관리원 채용시험의 응시자격은 공고일 기준 1년 이상 전주시에 계속 거주한(2016년 5월 1일 이전 주민등록상 등재자) 만 20세 이상 만 60세 미만 시민으로, 남자의 경우 병역을 필하거나 면제된 자에 한하여 응시가 가능하다.

 응시를 원하는 시민은 응시원서와 이력서, 자기소개서, 주민등록초본 등 구비서류를 갖춰 접수기간 중에 전주시청 5층 영상회의실에 마련된 접수처를 방문·접수하면 된다.

 채용방법은 공개경쟁 채용시험으로 4차에 걸쳐 서류심사, 인적성검사, 체력평가, 면접심사 순으로 진행되며, 각각 직전단계 시험에 합격한 자만이 다음단계 시험에 응시가 가능하다.

 특히, 이번 신규채용에서는 우수인원 선발을 위해 기존의 윗몸일으키기와 모래주머니 들(메)고 50m 달리기 등 체력평가 항목 외에도 왕복 오래달리기 종목이 추가되는 등 평가항목이 강화됐다.

 또한, 응시자들의 운동능력이 최대한 발휘되고 건전한 경쟁을 유도하기 위해 기존 절대평가 방식으로 진행되던 체력평가를 상대평가 방식으로 바꿨다.

 이에 대해, 권혁신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 “세계적인 관광도시로 힘찬 발돋움 중인 전주에서 청소행정은 어떤 업무보다도 중요하며, 청결 전주를 만드는 일등공신은 누가 뭐래도 현장에서 직접 업무를 수행하는 환경관리원들이다”라며 “앞으로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절차를 진행해 강한 체력과 투철한 사명감을 바탕으로 성실히 청소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우수한 인재를 선발할 계획인만큼 관심 있는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앞서 지난 2월에도 채용절차를 통해 17명의 환경관리원을 신규 채용했으며, 채용시험에서는 448명의 지원자가 몰리면서 20.4대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