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아시아의 디즈니’ 토에이 모리시타 코조 애니메이션 회장, 부천국제만화축제 참여

 

 ‘아시아의 디즈니’라 불리는 토에이 애니메이션의 모리시타 코조 회장이 21일 열리는 부천국제만화축제 <글로벌 트렌드 세미나>에 참여한다고 주최측이 밝혔다.

모리시타 코조 회장은 1983년 미국에서 제작된 최초의 ‘트랜스포머’ 애니메이션을 연출했을 뿐만아니라 ‘세인트 세이야’, ‘드래곤볼 Z’ 등 다양한 작품을 흥행시킨 애니메이션 프로듀서다. 이번 한국 방문을 통해 글로벌 만화 시장과 애니메이션 시장의 변화와 흐름에 대해 심도있게 이야기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글로벌 트렌드 세미나>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웹툰 전문가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19일부터 열리는 ‘제20회 부천국제만화축제’와 함께 진행된다.

세미나는 21일 오후 2시부터 한국만화박물관 1층 상영관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모리시타 코조 회장 뿐 아니라 일본 만화 평론가 타케쿠마 켄타로와 ‘죽음이 두 사람을 갈라놓을 때까지’의 송지형 작가가 연사로 참여한다.

또한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되며, 세미나 참여자들에게 캐릭터 상품을 선물로 제공하는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사전 신청 접수 시 무료로 입장할 수 있으며 신청은 2017 부천국제만화축제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개요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만화 문화의 진흥과 저변 확산을 통해 만화의 예술적, 교육적, 산업적 가치를 증대하여 한국 만화 산업을 육성, 발전시키고 국제 경쟁력을 강화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관련링크

2017 부천국제만화축제 홈페이지: http://www.bicof.com/


강원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