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이명박 해외계좌 찾았다고?시사인 단독보도 "미국 수사기관 앨라배마 다스 계좌 흐름 포착"

 

미국 수사기관이 이명박 전 대통령 주변의 수상한 자금 흐름을 포착해 수사에 나섰다고 시사인이 단독보도했다.

시사인에 따르면, 미국 워싱턴에서 만난 미국 법무부의 한 고위 관계자는 “미국 앨라배마에 있는 다스(DAS) 현지 법인에서 거액의 돈이 움직인 것이 포착되었다. 싱가포르의 한 계좌를 거쳐 중국으로 넘어가는 수상한 돈거래가 있어서 공식적으로 들여다보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지난 6월 싱가포르 DBS 은행에서 중국 HSBC 은행으로 넘어간 2000만 달러(약 222억원)가 다스와 관계된 것으로 보고 있다. 싱가포르 계좌는 한국의 대기업과도 연관이 있는 것으로 파악 중이다”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공식적인 조사” “정식 수사” “관계 기관 합동 수사팀 회의”라는 표현을 사용했다.

이 싱가포르 계좌는 지난 10월19일 정부 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의 기재부 국정감사에서 잠시 거론되기도 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민주당) 의원은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게 해당 대기업을 각각 ‘P사’와 ‘H사’로 거론하며 질의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해외 계좌를 통해 상당한 자금을 운영했고, 해외 법인과 차명 비자금을 거래한 사실을 제보받았다. ‘MB 계좌’에 대해 다음 질의 때 자세히 답변해달라.” 이에 김 부총리는 “알겠다”라고 답했다.

미국 수사기관은 다스 미국 현지 법인의 수상한 돈거래를 쫓는 과정에서, 국내 유명인사 명의의 또 다른 자금 세탁 의심 계좌를 발견하고 들여다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이 계좌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 쪽으로 자금이 송금되었는지 주목하고 있다.

이 계좌 명의는 ‘HONG SEOK HYUN’. 계좌번호는 홍콩 메릴린치 은행(Bank of America Merrill Lynch) 1370○○○○/1373○○○○. 영어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계좌의 명의는 홍석현 전 <중앙일보>·JTBC 회장이다.

이민규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촛불 2017-12-26 10:51:33

    검찰은 적폐청산을 명분으로 내세워,
    국가정보원과 국군 사이버사령부의 댓글공작 의혹,
    국정원 특수활동비 수수의혹등을 전방위적으로 파헤쳐왔다.
    “수사 끝은 MB일것”이라는 말이 처음부터 파다했다.
    수사가 흐지부지하자, 수사종결된 다스 bbk로 달려들었다.
    문재인대통령 지지세력인 민변과 참여연대가
    형사고발 총대를 멘 모양새다.
    ‘청부수사’라는 뒷말이 나오는 배경이다.
    언제까지 이정권은 정치보복만을 할것인가???   삭제

    • mariamor 2017-11-13 20:25:13

      기사의견을 등록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삭제

      • 종소리 2017-11-13 18:43:56

        자기때문에
        혼난이 온건데

        조사하면 국가혼란이라고
        적반하장도 유분지   삭제

        • 종소리 2017-11-13 18:41:57

          장로라카던대
          개십세   삭제

          • 쥐새끼 잡자 2017-11-13 18:23:12

            하하하,,,쥐새끼 좋됐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