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문재인 대통령 세계사상가 50인 반열에 오르다
/사진=포린폴리시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외교전문지 포린폴리시가 선정하는 세계 사상가 50인 반열에 올랐다.

청와대는 5일 트위터에서 “문 대통령이 포린폴리시의 2017년 ‘글로벌 씽커스(Global Thinkers)’ 50인 중 한명으로 선정됐다”며 “올해는 특히 획기적 사상으로 세상을 바꾸는 글로벌 리씽커스(Global ReThinkers)라고 한다”고 밝혔다.

포린폴리시는 매년 획기적 사상으로 세상을 바꾼 글로벌 씽커스를 선정해 왔다. 

청와대는 “북핵 문제 등 수많은 난관에도 불구하고 열린 정부를 이끌며 대화와 평화를 강조해온 점이 평가를 받았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젊은 시절 변호사의 특권을 포기하고 인권과 민주주의를 위해 싸워온 부분도 언급됐다”고 했다. 

주한 미국 대사관은 이날 트위터에 선정 소식을 전하며 축하 메시지를 남겼다.

강민규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