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새해에도 이웃사랑 불씨 ‘활활’전주시자원봉사센터, 시무식 대신 사랑의 연탄 나눔활동 나서

전주자봉센터, 법인 임원 포함 전 직원 30명 3가구에 연탄 600장과 화장지 30롤 9팩 전달

사단법인 전주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황의옥)가 사랑의 연탄 나눔활동으로 2018년 새해를 맞이했다.

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3일 별도의 시무식 행사를 갖는 대신 법인 임원들과 전 직원들이 전주지역 에너지 소외계층 3가정을 찾아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하는 것으로 새해 첫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무식 봉사활동은 무술년 새해를 맞이해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올 한해 소외이웃들에게 더 많은 자원봉사의 따뜻한 손길이 전달되길 희망하며 실시됐다.

이날 전주시자원봉사센터 법인 임원과 전 직원 30명은 평화동2동 주민센터의 추천을 받아 독거어르신 가정 등 3가구에 각각 연탄 200장과 화장지 30롤 3팩을 전달하는 등 따뜻한 온정의 손길을 전했다.

무술년 새해를 맞이해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올 한해 소외이웃들에게 더 많은 자원봉사의 따뜻한 손길이 전달되길 희망하며 실시됐다.전주시자원봉사센터는 3일 별도의 시무식 행사를 갖는 대신 법인 임원들과 전 직원들이 전주지역 에너지 소외계층 3가정을 찾아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하는 것으로 새해 첫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전주자원봉사센터 황의옥 이사장은 “2018년 새해에도 함께 나누고, 함께 누리는 자원봉사로 행복한 전주 만들기를 위해 올 한해도 직원들과 함께 열심히 뛰겠다”는 새해 포부를 밝혔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