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해외
필리핀항공, 호주 왕복 35만원, 뉴질랜드·영국 왕복 47만원3~6월중 ‘O! 놀라운 호주, 뉴질랜드, 영국 얼리버드 특가’ 출시

필리핀항공이 호주, 뉴질랜드와 영국 노선의 ‘O(오)! 놀라운 얼리버드 특가’를 출시하고 1월 1일부터 31일까지 판매한다고 최근 밝혔다.

다양한 멋과 맛을 자랑하는 나라인 호주의 시드니·멜번·브리즈번·케언즈 왕복 항공권은 35만원, 영화 속 대자연을 품은 나라 뉴질랜드의 오클랜드 구간 및 신사의 나라 영국의 런던은 왕복 47만원이다. 구간별로 공항세 및 택스를 포함하더라도 호주는 40만원대 후반, 오클랜드는 60만원대, 런던은 70만원대 중반이다. 이번 항공권은 3~6월 출발 가능하며 6월 30일까지 여행을 완료해야 한다.

2018년에 새롭게 선보이는 O(오)! 특가는 그간 특가를 제공하던 호주, 뉴질랜드뿐 아니라 런던 노선까지 추가되어 큰 호응이 기대된다.

경유지인 마닐라, 클락, 세부에서 스탑오버가 무제한 가능하고 왕복 3개월 안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노선 결합이 가능하여 출발은 인천-시드니로 하고 리턴은 오클랜드-부산으로도 이용할 수 있다.

호주, 뉴질랜드 구간은 일반석 기준으로 전 구간 30KG 무료 수하물을 제공하고 영국 구간은 23KG짜리의 짐 2개까지 위탁 수하물로 허용한다. 특히 호주, 뉴질랜드 구간은 타 국적 항공사의 일반석 수하물 허용량보다 약 7키로 더 제공하고 있다.

필리핀항공은 한국 출발 필리핀 노선의 가장 많은 좌석과 스케줄을 보유하고 있어 그간 한국-필리핀 간 노선 판매에 주력해 왔다. 2017년 1월부터는 인천-클락 노선, 6월부터는 인천-보홀 구간의 단독 직항 노선을 취항하여 신규 노선을 발굴하고 개발하는 데도 힘쓰고 있다.

필리핀항공은 마닐라 또는 세부, 클락 등을 경유하여 다구간으로 뻗어 나가는 노선에도 전폭적인 홍보를 할 계획이라며 이번 특가를 시작으로 다양한 노선에 합리적인 금액을 제공하고 여행자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스탑오버나 수하물 허용량 등의 혜택을 제공하여 전 세계를 뻗어나가는 필리핀항공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