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축제맛집
영국 '더 가디언' 전주비빔밥·콩나물국밥 소개 '눈길'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인 전주의 전통음식이 영국의 유력 언론매체인 '더 가디언(The Guardian)'에 소개돼 눈길을 끈다.

19일 전주시에 따르면 더 가디언은 최근 평창동계올림픽과 관련, 한국음식기행 이란 제하의 기사를 통해 전주를 유네스코 음식창의 도시이자 비빔밥의 본고장 등으로 소개했다.

이 매체는 "전주는 2012년에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로 지정된 도시로 슬로푸드 요리법으로 유명하다"면서 "전주의 음식 라이벌은 한국전쟁으로 거슬러 가면 (북한의) 평양 정도"라고 밝혔다.

아울러 "서양에서 소울푸드 중 하나가 아이스크림이라면 한국의 소울푸드는 바로 밥을 비벼 먹는 것"이라며 전주비빔밥을 언급했다.

더 가디언은 전주 콩나물국밥을 숙취 해소의 만병통치약으로 소개하기도 했다.

한국 요리와 서양 코스요리를 비교하는 대목에서는 "한국의 모든 음식이 한꺼번에 나오는 것은 템포가 끊이질 않기 위한 것으로 같이 얘기하고 웃고 떠들 수 있어 즐거운 식사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더 가디언은 데일리 텔레그래프, 더 타임즈와 함께 영국의 3대 신문사로 손꼽힌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더 가디언이 전주의 맛과 음식을 소개한 것은 한복, 한옥마을, 공예 등 우수한 문화자원들과 함께 전주가 아시아 문화의 심장으로 성장하고 있음을 방증하는 것"이라고 피력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