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완도수목원, ‘난대수종 100종 숨은 이야기’ 연재

완도수목원이 우리나라에서 자생하는 난대수종에 대한 역사적생태적 의미를 알기 쉽고 흥미롭게 꾸민 ‘난대수종 100종의 숨은 이야기’를 지난 4일부터 매주 수요일 수목원 누리집에 연재하고 있다.

이는 완도수목원이 기후변화 대응 관련 난대림의 보전 가치와 관리의 중요성에 대한 전 국민적 관심을 불러모으기 위해 기획한 것으로 오는 2020년까지 2년간 이어진다.

자료는 수목원에 재직 중인 이석면 수목연구팀장이 24년째 동백나무 개화 결실 등 생리적 연구과제를 수행하며 틈틈이 조사해 수집한 것을 바탕으로 했다.

이 팀장은 “기존 수목도감 형식에서 벗어나 그동안 대중에 잘 알려지지 않은 주제를 서술해 누구나 편하게 읽을 수 있도록 풀어낼 계획”이라며 "평소 완도수목원과 난대수종에 대해 관심이 있었으나 실제 방문하지 못했던 많은 도민, 학생 등에게 그동안 접해보지 못한 전국 유일의 새로운 숲해설의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안재석 완도수목원장은 “난대수종의 매력적인 이야기를 대중과 공유하기 위해 매주 누리집을 통해 찾아갈 계획”이라며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난대림의 가치 재조명을 위해 많은 관심 가져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윤진성 기자  0031p@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