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이철우 자유한국당 후보 결정 2.4% 차이

 

이철우(사진) 후보가 자유한국당 경북지사 주자로 결정됐다.

9일 한국당 중앙당 공심위에 따르면 이 후보는 2.4% 차이로 김광림 후보를 따돌렸다.

이번 한국당 경북지사 경선투표는 선거인단 5만4288명 중 2만5180명이 투표에 참가했으며 최종 투표율 46.4%, 유효 투표수는 2만5172표를 기록했다.

이 중 이철우 후보는 선거인단 투표 8098표, 여론조사 8294표, 최종 1만6392표를 득표해 1위를 차지했다.

김광림 후보는 선거인단 8882표, 여론조사 6142표로 최종 1만5028표로 이 후보에게 1364표(2.4%) 뒤져 2위에 머물렀다.

이어 박명재 후보 1만3385표(선거인 5521표, 여론조사 7828표), 남유진 후보 5937표(선거인 2630표, 여론조사 2910표)로 뒤를 이었다.

이철우 후보는 "경북도가 대한민국의 정신을 다시 깨워야한다. 경북도를 위해 보수우파가 단합을 해야 한다"며 "경북도가 다시 대한민국의 중심이 되고 보수우파가 다시 대한민국을 살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강인구 기자  yosanin@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인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