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송주명 한신대교수, "민주진보 경기교육감 단일후보 선출"

 

송주명 경기도교육감 예비후보(한신대 교수)가 23일 경기도민이 선택한 민주진보 경기교육감 단일후보로 선출됐다고 이날 밝혔다.

송 후보측에 따르면, '2018 소통과 협력을 위한 경기교육혁신연대'(경기교육혁신연대)는 이날 오전 6·13지방선거 민주진보 경기도교육감 단일후보 선정을 위한 시민선거인단 투표와 전화여론조사 결과를 합산해 송주명 후보를 단일후보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단일화 경선에는 송주명 경기교육감 예비후보를 비롯, 구희현 친환경학교 급식 경기도운동본부 상임대표와 박창규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경기지부 초대 지부장, 이성대 신안산대학교 부교수, 정진후 전 정의당 원내대표 등 모두 5명이 참여했다.

이번 단일화 경선에서는 경기도내 유권자 2만8885명이 선거인단으로 등록, 이 가운데 2만1198명이 투표를 마쳐 73.36%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또 21,22일 양일간 진행된 전화여론조사는 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후보자간 득표수와 여론조사 지지도는 후보간 합의에 따라 공표하지 않기로 했다.

송주명 후보는 오전 11시 경기도교육청에서 가진 경기교육혁신연대 민주진보단일후보 발표를 위한 기자회견을 통해 “단일후보로 저 송주명을 선택해준 경기도민 선거인단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경기교육의 새로운 발돋움을 위해 경선에 함께 해주신 구희현, 박창규, 이성대, 정진후 후보에게 마음 깊은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송후보는 “경선후보 모두의 뜻과 의지를 모아 함께 경기혁신교육의 새로운 장을 열겠다”며 “경기도민의 뜻을 받들어 대한민국의 교육과 국민의 삶에 다시 희망을 일구는 경기혁신교육을 구현하기 위해 힘을 쏟겠다”고 다짐했다.

송후보는 “오늘날 경기교육은 불통과 비민주성 속에서 혁신교육으로서의 자부심과 긍지를 잃어가고 있다”고 진단한 뒤 “혁신교육과 창의지성교육을 기획하고 실천한 당사자로서 경기도민의 뜻을 받들어 이 시대에 걸맞는 새로운 경기혁신교육을 정성들여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촛불이 다시 끌어올린 민주주의를 완성하고, 4차 산업혁명시대를 주도할 우리 시대의 진정한 주인을 길러내겠다”며 “아이들 한 사람 한 사람의 생각과 재능을 키우는 창의적인 혁신교육으로 우리 학생들이 학교를 믿고 공부하고 행복한 삶을 살도록 하겠습니다”고 설명했다.

학교의 역할과 관련해 송후보는 “학교가 책임지고 아이들을 소중하고 귀하게 돌보고 교육함으로써 학부모님들이 학교를 믿고 안심하고 만족하면서 일상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모두가 바라는 ‘공부도 잘 하는 창의적인 혁신교육’과 ‘학교가 책임지는, 민주적인 경기교육’ 반드시 실현하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그는 또 “경기교육은 경기도민 여러분과 학생, 학부모, 교직원 여러분에게 달려있다”며 “제가 교육으로 새 경기시대를 열 수 있도록 제게 더 큰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송주명 경기교육감 예비후보는 현재 한신대학교 교수로 재직 중이며, 전남 목포(해남) 출생으로 목포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를 졸업했다.

송주명 경기교육감 예비후보는 ‘김상곤 경기도 교육청 혁신학교 추진위원장’, ‘김상곤 경기도 교육청 창의지성교육추진단 단장’, ‘화성시 창의지성교육지원센터 센터장’, ‘노무현대통령 탄핵무효·부패정치청산 범국민행동 정책위원장’,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 공동대표’, ‘민주화를 위한 전국교수협의회(민교협) 상임공동의장’, ‘공공운수노조 정책연구소 사회공공연구원 원장’, ‘금융산업노동조합 KEB하나은행지부 자문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전은술 기자  wjsdmntnf@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은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