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남원시, 노봉혼불문학마을 “슬로푸드 체험관”개관故 최명희 작가의 문학세계를 숨결처럼 느낄 수 있는 곳

남원시 사매면 서도리 노봉(혼불문학)마을에서 주민이 주체가 되어 지역의 음식문화를 농촌체험 관광자원으로 발전시켜 사람 찾는 농촌을 구현하기 위한 슬로우드 체험관을 조성, 개관식을 9일 가졌다.

슬로푸드 마을조성사업은 전북도 삼락농정의 일환으로 2016년에 사업대상으로 선정되어 주민역량교육, 체험프로그램 및 상품개발 등 소프트사업과 슬로푸드체험관 신축과 체험장비 등 하드웨어에 5억원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체험관은 면적 198㎡ 규모로 최대 30여명을 수용할 수 있고 계절체험으로 송기떡 만들기, 토하젓 만들기, 과실초 만들기, 흑초를 이용한 음료와 샐러드 등 음식체험프로그램도 진행할 계획이다.

농업회사법인 슬로우빌혼불(유) 박종선 대표는 “사매 노봉혼불문학마을은 혼불의 고장으로써 故 최명희 작가의 문학세계를 숨결처럼 느낄 수 있는 곳으로써 방문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맛과 멋 재미를 안겨드릴 것”이라며 “주민들의 정성으로 준비한 건강한 체험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남원시 관계자는“체험관광형 슬로푸드마을조성사업은 전통 먹거리와 문화자원을 활용해 관광객이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 주민 공동체의 활력을 높이는 사업이다”며“노봉(혼불문학)마을이 슬로푸드 체험관을 통해 남원의 청정 농특산물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도시민의 유입을 유도하고, 명실상부한 농촌체험의 최고 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