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해외
김제시 결혼이주여성 행복한 친정나들이 지원행복한 만남을 위한 설레임을 안고 고향으로 GO! GO~

김제시는 지난달 30일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통합교육장에서 2018년 다문화가족 고향 나들이 선정가정 9가정 34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전설명회를 개최하였다고 최근 밝혔다.

이 행사는 고향나들이 지원사업의 추진배경과 목적을 설명하고, 사업의 경과보고 및 여행수칙 등을 안내하고 농림축산검역본부 호남지역본부와 협력하여 식물검역교육을 실시하여 다문화가족의 고향나들이가 안전하고 원만하게 이루어지록 하기 위한 것이다.

고향나들이 지원사업은 경제적 어려움으로 장기간 고향을 방문하지 못한 결혼이민자에게 모국방문 기회를 제공하여 가족관계 개선 및 향상, 아내・엄마나라 문화이해, 고향식구들과 정서적 교류 등을 통해 결혼이민자 가족이 한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다.

올해로 4년차에 접어든 다문화가족 고향나들이 사업은 매년 3,200만원의 사업비로 왕복항공권, 여행자보험, 공항왕복교통비, 현지교통비 등을 지원하여, 2017년까지 29가정 116명이 고향나들이를 다녀왔다.

오는 7월 10일 출발하는 김○○씨는 가정형편상 한국으로 시집온 지 5년 만에 처음 고향방문을 하게 되었고 4살 된 자녀를 베트남에 있는 친정엄마에게 보낸 지 1년 2개월이 지나 빨리 보고 싶다며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이번 고향방문이 끝나고 돌아올 때 한국으로 데려와 함께 살 생각에 잠을 이루지 못한다며 “우리처럼 경제적으로 힘든 가정에 고향을 방문할 수 있도록 해 주신 김제시와 다문화 가족지원센터에 감사드리며, 친정을 다녀와 더 열심히 살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