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제15회 고창 복분자와 수박축제’ 성료달콤하고 시원한 웰빙 나들이 15만명 찾아와

고창의 대표 농특산물인 복분자와 수박을 소재로 한 ‘제15회 고창 복분자와 수박축제’가 선운산도립공원 일원에서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군민과 관광객 등 총 15만2000여명이 찾은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선운산도립공원 특설무대에서 22일 진행된 군민대화합한마당 기념식에는 이길수 부군수, 이문식 축제위원장, 최인규 군의회 의장, 이수혁·유성엽 국회의원, 석기영 한빛원자력본부장, 각 지역농협장, 관내 기관단체장, 군민, 관광객 등이 참석했다.

올해 축제는 다양한 볼거리, 놀거리가 있는 콘텐츠 개발로 관객들에게 일상에서 벗어난 독특한 즐거움을 제공했다.

특히 더위를 한방에 날릴 수 있는 ‘미칠 수(水)있겠니 물총싸움’에는 1경기에 300여명의 인원이 참여 하여 인기를 실감했고, 장어낚시 등에도 많은 방문객이 참여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한 축제 기간 중 야간방문객을 위해 수박, 복분자 등을 주제로 LED 조형물을 전시하여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하여 이전 축제와의 차별화를 뒀으며 관광자원과 농특산물과 연계한 축제콘텐츠 개발로 축제의 대표성을 더욱 강화했다.

이밖에도 ‘전국 수박카빙 경진대회’는 수박을 활용한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했고 복분자와 장어를 활용한 요리 개발을 위해 마련된 ‘유연수 쉐프와 함께하는 쿠킹쇼’, 농업인이 직접 참여하여 운영 판매하고 방문객과 군민이 복분자와 수박을 마음껏 시음·시식할 수 있는 시식행사 등을 진행해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했다.

또한 복분자·수박 직거래 판매장에서는 복분자와 수박을 시중가보다 30%저렴하게 판매하면서 소비자들의 만족감을 높이고 수박을 구입한 방문객들에게 주차장까지 배달해 주는 서비스를 통해 수박 1만1100덩이를 판매했고 복분자 생과도 1만5340kg 이상 판매되는 등 농가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하는 기회가 됐다.

이문식 축제위원장은 “고창의 대표 식품인 복분자·수박과 다양한 농특산물 축제로 다양한 볼거리와 먹을거리를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축제에 많은 분들의 참여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축제의 질적 향상과 수준 높은 농특산물 축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길수 부군수는“앞으로도 청정 고창에서 생산된 고창 복분자와 수박 등 우수한 농특산물을 널리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면서 지역 대표 농특산물 축제로 손색이 없도록 확대 발전시켜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