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박준배 김제시장 “태풍 대비 우선” 취임식 취소‘청렴한 사람만이 세상의 어려운 일을 통달하여 성취할 수 있다!'

김제시는 지난 2일 오전 10시로 예정된 박준배 김제시장의 취임식을 전격 취소했다.

태풍대비에 시정 역량을 집중 투입하기 위해 시민 초청 취임식을 취소하고, 내부 간부 공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선서와 대통령 축하 메시지 낭독 등 꼭 필요한 절차만으로 취임식을 마쳤다.

시 관계자는 “집중호우와 태풍 쁘라삐룬의 북상에 따라 시민 안전에 전념하기 위한 취지”라고 설명했다.

박 시장은 군경묘지와 충혼탑 참배 후 태풍 대비 태세를 점검하고 재난 현장을 둘러보는 것으로 공식 업무를 시작할 예정으로 태풍이 완전히 소멸할 때까지 비상체제에 돌입해 시민안전과 태풍피해 예방에 온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또한, 박준배 김제시장은 “청렴달사(淸廉達事)라는 말처럼 ‘청렴한 사람만이 세상의 어려운 일을 통달하여 성취할 수 있다.’는 믿음으로 정의롭게 한결같이 시민곁에서 시민과의 소중한 약속을 내실있게 추진하기 위해 ∆다양한 일자리 창출 ∆인사혁신, 지역인재 육성 ∆새만금 세계경제 자유기지 기틀 마련 ∆ 농특 6차산업 선도 ∆사회적 약자 배려 ∆ 문화체육관광도시 브랜드 창출 ∆ 시민이 주인이 되는 민주행정 실현 등 정의로써 경제도약하는 김제를 만드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