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해외
태평양까지 갔다가 회항한 아시아나 항공기, 왜?

인천을 떠나 LA로 향하던 아시아나 항공기가 태평양에서 회항하는 일이 생겼다.

9일 항공업계에 다르면 300여 명을 태운 이 항공기는 8일 오후 9시 20분 인천공항을 떠나 미국 LA로 향했으나 일본을 지나 태평양 상공까지 갔다가 출발 약 7시간 만인 9일 오전 4시 다시 인천 공항에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나 측은 운항 중에 타이어 압력이 줄어든 것을 감지해 착륙 시 승객 안전을 위해 회항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또한 항공사는 대체 항공편을 준비 중이라고 덧붙였다.

아시아나 항공은 최근 기내식 문제로 여론의 질타를 받는데다 김삼구 회장의 '장미 기쁨조 환영식' 등으로 뒤숭숭한 가운데 또 이번 사건이 터져 어떤 대응책이 나올 지 주목된다. 

전선화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