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광주시 광산구, 무더위쉼터·그늘막 등 폭염안전망 구축

 

광주시 광산구 광주송정역 앞 그늘막 설치

광주광역시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여름철 폭염으로부터 주민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무더위쉼터를 지정·운영하기로 하고, 주요 횡단보도에 그늘막을 설치하는 등 폭염안전망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광산구는 먼저 어르신들이 더위를 피해 시원하고 편안하게 쉴 수 있도록 21개동 320곳의 무더위쉼터를 지정해 운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보행신호를 기다리는 시민이 햇빛을 피할 수 있도록 유동인구가 많고 가로수·건물 등이 없는 횡단보도 주변 22개소에 35개 그늘막을 설치해 9월 말까지 운영한다.

광산구 관계자는 “지난 해 주민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은 그늘막이 올해도 더위를 피하게 만드는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광산구는 폭염 취약계층을 위한 방문간호와 산업노동자 휴식 유도를 위한 무더위 휴식시간제를 홍보하는 등 주민안전 지키기에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