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다음은 한국타이어?..국세청 특별 세무조사 착수

 

국내 재벌기업 총수들의 비리가 속속 드러나는 가운데 국세청이 한국타이어를 상대로 특별 세무조사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언론보도에 따르면 국세청은 10일 오전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한국타이어 본사에 조

사원 30여 명을 보내 회계 장부 등 세무 관련 자료들을 확보했다.

이번 조사에 나선 조사4국은 대기업 탈세나 비자금 조성 혐의 등 비정기 조사를 담당하는 특별 세무조사 전담 조직이다.

업계에서는 한국타이어 그룹과 관련해 일감 몰아주기와 총수 일가 해외 재산 문제 등에 조사가 집중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강민규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