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고창군, 폭염저감대책 적극 실행!연일 계속되는 찜통더위에 군민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창군(군수 유기상)이 최근 무더위가 지속되자 온열질환 등 주민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어 화제다.

 

고창군은 지난 11일 첫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이후, 장마 이후 무더위가 계속될 것에 대비하여 폭염대응 종합대책을 수립, 지난 5월 20일부터 오는 9월 30일까지 폭염 대책기간을 운영하고 있다.

군은 지역 내 602개소의 무더위쉼터에 대해 냉방기(에어컨) 점검·정비를 완료하고, 연일 이어진 폭염주의보에 마을방송을 실시하고 재난문자를 발송 군민행동요령을 홍보하고 있다.

또한 보다 적극적인 폭염저감대책 추진을 위해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및 재난관리기금 총 43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야외 그늘막 설치와 공용버스터미널 등 3개소에 대형얼음을 비치하고, 폭염특보(주의보, 경보) 발효 시 고창군 주요도로에 살수차를 운행하여 도심온도를 낮추어 군민들의 불쾌지수를 낮추는 데 힘쓰고 있다.

군 관계자는 “가장 더운 시간대에는 최대한 외출을 자제하고, 물을 충분히 마셔야 하며 폭염에 취약한 주변 어르신에 대한 따뜻한 관심이 필요하다” 고 전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