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
2018 고창 고인돌배 생활체육 전국유도대회가 남긴 것뜨거운 열정 속 멋진 한판 승부

지난달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의 일정으로 고창군립체육관에서 열린 ‘2018 고창 고인돌배 생활체육 전국유도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대한유도회(회장 김진도)가 주최하고 전북유도회(회장 권순태)와 고창군체육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유치부부터 장년부까지 전국의 생활체육 유도인 1200여명이 개인전・단체전 등 총 111종목의 경기에 참여했다.

대회에 앞서 8일부터 9일까지는 대한유도회 하계 심판 및 지도자 강습회가 있었으며 100여명이 이론과 실기 강습을 받고 본 대회의 심판으로 활동했다.

대회관계자는“고창군의 군립체육관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한 우수체육시설로 규모가 크고 시설도 매우 훌륭하다 ”며 “많은 선수들이 경기를 치르는데도 좁다는 느낌이 없고, 냉방설비도 잘 되어 있어 경기에만 몰두할 수 있었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고창군은 대회장소와 방송용 통신선을 제공하여 대한체육회 홈페이지와 유튜브에서 원활하게 생중계될 수 있도록 지원하였으며, 이를 통해 대회장에 오지 못한 유도인들도 현장감 있게 경기를 관전할 수 있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무더운 날씨에도 사고 없이 대회가 잘 마무리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이러한 큰 대회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대회참여자들에게 고창의 특산물을 홍보하고 지역이미지를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됐고, 앞으로도 전국규모의 대회 유치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매년 고창군에서 개최되는 이 대회는 전국규모의 대회로 생활체육 유도인들의 기량향상과 단합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으며 유도인구 저변확대에도 기여하고 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