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김부선, 박주민 의원에게 "벌금 1500만원중 절반 돌려달라" 요구

 

23일 배우 김부선이 자신의 SNS에서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에 대해 벌금의 절반을 돌려달라고 요구해 관심을 샀다.

김부선은 "3년전 동부지법 앞에서 30년전부터 대마초 비범죄 화, 장자연 사건 진실의혹, 아파트 관리비리, 세월호 적폐청산 등등 한평생 투쟁만 실속도 없이.. 딸 미안.."이라는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부선은 "사실은 박 변호사가 고마워 뒤로 천 만원 드렸다. 무죄 확신하셨고…그러나 무죄는커녕 증인신청조차 못한…결국 벌금만 민?형사 천팔백여만원. 미안하다며 벌금 반 내준다고 했으나 마음만 받겠다고 거부했다"며 "세상에 믿을만한 정치인은 없는가?"라고 말했다. 

과거 김부선은 2015년 9월 박주민 변호사가 1000만원의 후원금과 무료변론을 맡아줬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후 2016년 7월에는 "박주민 의원님. 재판부고 양형 시켜준다고 권했을 때 무죄 받을 수 있다고 했지 않냐?"며 "다 유죄받았다. 벌금 1500만원 나왔다. 반은 물어주신다고 했으니 입금 시켜달라. 기자들 앞에서 촬영하고 검찰, 경찰 조사 때 중간에 나가 버리지 않았냐"고 불만을 토로했다. 

그리고 "변호사는 원래 초동수사 때 동석 안 하는 게 원칙이냐"고 반문하며 "금배지 달자마자 전화 받지 않는 건 국회법이냐? 사람답게 살자" 비난한 바 있다.

한편, 김부선은 스스로를 '바보 김부선'이라고 말한 뒤 "잃은 게 너무 많다"며 '일터-딸-돈-명예'등을 말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피해자 2018-09-20 20:54:13

    김부선이 세상휘젓고 다니니 기분 좋냐?
    적폐 정권이 물러나니 내 세상 같제?
    암튼 이겨서 돌아와라 ~
    나도 독재 정권때 억울한 손해
    강도들 상대로 보상좀 받아야 겠다.   삭제

    • cawaves 2018-08-24 05:35:47

      평소 행태가 저 따위면 당연히 얻는 것보다 잃는 것이 많지. 천만원에 무료변호인데... 박주민... 그것도 박주민 의원에게 차마 인간이면 할 수 없는 짖거리를 해 놓고...
      뭐라? 억울하다... 에라...이...   삭제

      • 의미없다 2018-08-23 16:53:21

        계속 가보자 누구 이름까지 나오나 ㅎㅎ   삭제

        • 관종인가 2018-08-23 16:01:30

          그만좀 지겹다   삭제

          • 김상식 2018-08-23 15:30:45

            김부선씨 용기에 정말 감명 받고 있습니다. 끝까지 사실을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삭제

            • 기레기생각 2018-08-23 15:29:09

              나의 생각은 없고 김부선이 말했다.
              관심을 끌는게 내가 돈버는일 어떻게든 기사를 쓰자.
              내가 한이야기 아니니 책임없다 자극적으로 쓰자.
              별내용이 없지만.... 머 대중들은 개,돼지이니 별생각하겠나??
              그냥 주는데로 받아 처묵하겠지....   삭제

              • 대한이 2018-08-23 15:17:04

                김부선씨 본업에 충실하세요 다음 김부선씨 기사는 영화나 드라마에 대한 내용이었음 좋겠습니다. 이제 그만 이런 기사 피곤합니다. 제발 그만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