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송영무 국방부 장관 가고 공군출신 정경두 합참의장 '급부상'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경질되고 후임으로 정경두(사진) 현 합동참모본부 의장이 유력하다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 

28일 중앙일보는 여권 핵심 인사의 말을 빌려 문재인 대통령이 이르면 31일쯤 증폭 개각을 단행할 예정이며, 정 의장이 차기 국방부 장관에 유력하다고 보도했다.

정 의장은 1960년 경남 진주에서 태어나 대아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공군사관학교에 30기로 입학했다.

공군남부전투사령관, 공군참모차장, 합참 전략기획본부장 등을 역임한 후 2015년 공군참모총장에 임명됐다.

지난해 8월엔 합참의장으로 취임했다.

정 의장의 국방부 장관에 임명되면, 이양호 전 장관 이후 24년 만에 공군 출신 국방수장이 탄생하게 된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