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영광 여고생 모텔서 숨진 채 발견···고교생 2명 긴급체포
 
전남 영광의 한 모텔에서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영광경찰서는 14일 여고생을 성폭행한 뒤 숨지게 한 혐의(특수강간치사)로 고등학교 2학년 A군(17) 등 2명을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13일 오전 2시10분쯤부터 2시간 동안 B양(16)과 숙박업소에 함께 있으면서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숙박업소에서 B양과 함께 술 6병을 나눠 마신 뒤 성관계를 가진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경찰에 "숨진 사실을 몰랐다. 오전 4시 이후 숙박업소를 나왔다"고 진술했다.

B양은 13일 오후 4시쯤 청소를 하려고 방을 찾은 숙박업소 주인에 의해 숨진 채 발견됐으며, 특별한 외상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진술 내용 등을 토대로 이들이 술에 취한 B양을 성폭행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부검을 통해 B양의 정확한 사인을 밝히고 이들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강성섭 기자  k01024771144@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