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미술
완주문화재단, 완주지역 신진 예술인들의 첫발 내딛기‘생강골 마을 새로운 놀이터’ 공연도 개최

지난 20일(토) 김수정 화가의 첫 번 째 개인전과 윤댄스플레이스의 ‘생강골 마을 새로운 놀이터’ 공연이 각각 소양면에 소재한 오스갤러리와 완주향토예술문화회관에서 열렸다. 이 두 행사는 모두 완주문화재단(이사장 박성일)의 2018예술인창작지원사업 예술인최초지원분야에 선정된 사업이다.

 

‘김수정 개인전’에서는 완주 4계절의 풍광을 담은 수채화 20여점이 20일부터 28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완주의 명소인 고산천, 대아리계곡, 비비정 등을 비롯한 완주군민들에게 익숙한 산과 들의 풍광을 김수정 화가의 싱그러운 수채화로 마주할 수 있는 기회다. 김수정씨는 다수의 미술대전에서 입상, 전북수채화협회등에서 회원으로 활동하면서 이번 개인전을 준비하게 되었다고 한다.

또한 완주 청소년들의 꿈과 끼를 키워낼 윤댄스플레이스의 노수영 대표도 “이번 예술인창작지원사업을 계기로 완주의 지역문화에 대한 관심을 어린이들의 다양한 춤으로 표현해보고자 했다. 한국무용, 발레, K-pop댄스 등 춤으로 즐겁게 놀 수 있는 새로운 놀이터가 생강골에 생긴 기쁨을 함께 즐겨주시면 좋겠다”고 전했다.

완주문화재단 이상덕 상임이사는 “완주에서 자신들의 삶과 예술세계의 터를 잡고자 작게나마 발걸음을 내딛기 시작한 신진 예술인들에게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고 지원하는 역할에 큰 무게감을 느끼며 이번 행사를 치루게 된 예술인분들께 지지와 격려의 박수를 보낸다”고 밝혔다.

예술인최초지원분야는 예술가들의 성장주기를 고려하여 신진예술인들의 발굴 및 예술계 진입을 돕기 위해 올해 신설된 분야로 시각미술, 무용, 음악, 출판 분야 4인(팀)이 선정되어 사업결과 발표를 앞두고 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