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하태경-김부선 결혼 가짜뉴스 '황당'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이 김부선과 결혼했었다는 가짜뉴스에 뚜껑이 열렸다.

하태경 의원은 지난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튜브 하태경 관련 가짜뉴스가 갈수록 태산이다”라며 “그저께는 병원 입원했다는 가짜 뉴스가 나오더니만 오늘은 제가 결혼을 두 번 했다고 한다. 수사 의뢰하겠다”라고 참담한 심경을 밝혔다.

이어 “유튜브 조회 수 올라가면 광고가 붙어서 자극적인 가짜 뉴스가 끊이지 않는 것 같다”며 “한편으로 전 유명세 치른다고 자위할 수도 있지만, 그냥 방치하면 할수록 심해질 것 같아 신고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최근 유튜브에는 ‘김부선 배후가 드디어 나타났다. 하태경과 ㅇㅇㅇ이다’ ‘하태경 충격 진실’ ‘김부선 하태경이랑 사실은 10년 전에 결혼’ 등의 자극적인 내용이 담긴 영상이 무분별하게 생산돼 올라왔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국민생각퇴출하자 2018-11-29 21:57:09

    성범죄 1위목사 검색하자 종교개판이다 검색하자 종교인도 정신차려라
    국민을 속이는 썩은 정치인은 퇴출하자 유튜브에서 이재명 실체 검색바랍니다 경찰 혜경궁 김씨 결정적 증거 검색바랍니다
    이러다 민주당도 정권 교체된다 국민을 속이지 마시요 이해찬 대표님 이재명 문제 용단이 필요합니다 실망입니다 이재명이 민주당 망신 나라망신 시킨다 문재인 대통령은 민주당는 용단을 내리기 바란다 경찰도 국민도 네티즌도 다 아는데 아직도 거짓말로 이명박처럼 속인다 국민들을 바보로 아는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