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12일 ‘제2회 한중국제영화재’ 화려한 밤을 빛 낼 출연자는?

한중국제영화제가 오는 12일 열린다.

한중국제영화제는 올해 2회재를 맞으며 지난 해보다 더 많은 톱스타들이 참석해 관객들로부터 더 큰 사랑을 받을 것이란 기대를 품고 있다.

무엇보다 한류스타들과 할리우드 스타들이 대거 참여한다는 게 눈길을 끈다.

국내 스타로는 배우 김희애, 빅뱅 승리, 배우 조민수, 진선규, 클라라, 송기윤, 신인감독 박성광(개그맨), 윤종빈 감독, 강윤성 감독, 신성훈 감독, 이장호 감독이 등이 참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후 2시 단편영화제에는 끼넘치는 7인조 남여 혼성키즈 아이돌그룹 엘스타(L STAR)가 오프닝 무대 및 전야제 셀럽 파티 에서 축하공연을 준비한다고 LBMA STAR관계자가 10일 밝혔다.

영화제는 오후 6시 30분부터 시작되는 본상 시상식과 사전 레드카펫 행사를 비롯해 스타 오디션, 단편 영화제 등의 행사로 진행된다.

한중 심사위원장은 이명세 감독과 장궈리 감독이 맡았으며 문현성 감독, 김선엽 영화 평론가, 배우 정준호 등이 한국 심사위원을 맡았다. 중국 배우 리빙빙은 중국 특별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심사위원단은 예심 심사작 140여편 중 본심에 진출한 작품을 심사해 최우수작품상, 아시아최고배우상, 남녀주연상, 한국영화상, 중국영화상, 한류스타상, 중국스타상 등을 시상한다.

시상식에는 잭 브링크리 감독, 중국 배우 차이사오펀, 린융젠, 텐푸준 등 해외 게스트 90여명이 참석한다.

양성희 기자  kotrin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