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
파리바게뜨 '모짜렐라 포카챠' 벌써 10만개 팔렸다고?

파리바게뜨가 지난 11월 선보인 '모짜렐라 포카챠'가 출시 10여일 만에 누적 판매량 10만개를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모짜렐라 포카챠'는 이탈리아의 정통 빵인 포카챠에 토마토, 바질 등을 얹은 빵으로, '현대 피자의 원조'로 알려져 있다.

파리바게뜨의 '모짜렐라 포카챠'는 포카챠 제조에 적합한 이탈리아산(産) 프리미엄 밀가루, 미네랄 함량이 높은 천일염, 엑스트라 버진 등급의 올리브 오일을 넣어 정통 이탈리아 포카챠의 맛을 그대로 구현한 제품이다. 제품 상단에는 고품질 모짜렐라 치즈와 오븐에 구운 드라이 토마토, 생(生)바질 등을 얹어 풍미를 더했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포카챠라는 간편식에 맛과 품질, 기술력까지 담은 덕분에 인기제품으로 자리잡고 있다 "며 "앞으로 '파스트라미 포카챠 샌드위치', '카프레제 포카챠 샌드위치' 등 포카챠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