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물포커스
문재인 대통령 역대급 '최대 규모' 차관인사 16명 단행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역대급 차관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인사는 지난 8월 말 6개 차관급 인사 발표 4개월 만으로, 현 정부 들어 실시한 차관급 단일 인사로는 최대 규모다.  

청와대는 14일 문재인 대통령이 기획재정부, 문화체육부, 중소벤처기업부,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 등 5개 부처 소속 7명의 차관과 국무조정실, 인사혁신처, 조달청, 소방청, 농촌진흥청 등 9명의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고 발표했다.  

문 대통령은 인사혁신처장에 황서종 소청심사위원회 상임위원, 기획재정부 1차관에 이호승 청와대 일자리기획비서관, 행정안전부 차관에 윤종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상임위원, 문화체육부 1차관에 김용삼 국민체육진흥공단 전문이사를 각각 임명했다.  

이어 기재부 2차관에 구윤철 기재부 예산실장, 국토교통부 1차관에 박선호 국토부 국토도시실장 각각 승진 임명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에 문미옥 청와대 과학기술보좌관,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에 김학도 한국산업기술진흥원장을 발탁했다. 

또 국무조정실 2차장에는 차영환 청와대 경제정책비서관, 조달청장에는 정무경 기획재정부 기획조정실장, 소방청장에는 정문호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장, 농촌진흥청장에는 김경규 농림축산식품부 기획조정실장,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에는 김진숙 차장이 각각 임명됐다.

아울러 국가보훈처 차장에는 이병구 보훈처 기획조정실장,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에 엄재식 원자력안전위 사무처장,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상임위원에 김일재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이 각각 발탁됐다. 

강민규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