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무주 덕유산리조트 리프트 고장 사과 & 환불
사진=전북경찰청 제공

스키장 리프트 고장으로 스키어들이 1시간 동안 공중에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한 전북 무주군 덕유산리조트가 오늘(5일) 리프트 탑승객들에게 환불하고 사과했다.

이날 덕유산리조트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리프트 고장으로 긴 시간 동안 두려움에 떨었을 고객들에게 사과한다"며 "리프트를 작동하는 전자 시스템에 원인을 알 수 없는 이상이 생겨 사고가 난 것으로 현재까지 보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안전상 문제가 완전히 해소되기 전까지 리프트를 점검할 예정"이라며 "슬로프를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리프트 대신 무빙워크를 이용하도록 안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리조트 측은 이어 사고를 당한 승객 34명의 리프트 이용 요금 2만 9천 원을 환불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새벽 6시 57분쯤 전북 무주군 덕유산리조트 스키장에서 초급자용 코스 리프트가 멈춰 서 승객 34명이 공중에 고립됐다.

사고 당시 덕유산의 기온은 영하 1.8도였고, 찬 바람이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았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리프트를 수동으로 작동시켜 1시간 만에 추위에 떠는 승객 전원을 구조했다.

다친 사람은 없었다고 경찰과 소방당국은 전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