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임실N치즈축제, 2019년 대한민국 우수축제 '첫 등극'

임실N치즈축제가 개최한 지 불과 4년 만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2019년 우수축제’에 첫 등극하는 쾌거를 이뤘다.

임실N치즈축제는 지난 해 유망축제로 선정된 데 이어 단 일년만에 한 단계 상승하는 이례적인 기록을 세웠다.

군은 지난 해 네 번째로 치러진 임실N치즈축제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하는 ‘2019문화관광축제’에서 우수축제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임실N치즈축제는 2017년 제3회 축제로 ‘2018문화관광축제’의 유망축제로 첫 진입, 단 기간에 정부가 지원하는 대표축제로 인정받은 데 이어 전국 축제 중 보기 드물게 일년만에 등급을 올려 우수 축제로 명성을 다졌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019문화관광축제로 총 41개를 선정했다. 도내에서는 총 6개 축제가 선정된 가운데 김제지평성축제와 무주반딧불 축제가 각각 글로벌, 대표축제로 선정됐으며, 임실N치즈축제가 우수축제로 이름을 올렸다. 순창장류축제와 고창모양성제, 완주와일드푸드축제는 각각 유망축제로 뽑혔다.

임실N치즈축제는 이들 축제 중 도내에서는 유일하게 등급이 상향, 차별화된 축제로서의 위상을 재확인했다.

도내 같은 등급의 축제들이 현상 유지를 한 점을 비추어보면 임실군은 그야말로 ‘잭팟’을 터트린 셈이다.

이번 문화체육관광부 평가는 축제 현장평가(35%)와 소비자 모니터링(10%), 자체 성과지표 달성도 (5%), 분야별 심사(20%), 종합심사(30%) 등 각계 각층의 축제 전문가 20여명의 엄격하고 공정한 심사로 이뤄졌다.

임실N치즈축제는 전라북도가 시군을 대상으로 한 축제평가에서 최우수 축제로 선정되어 도비 8000만원을 확보한 바 있다.

이번에 문화관광축제 우수축제로 선정되어 국비 9000만원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모두 1억7000만원의 국‧도비 인센티브를 따내며 성공적인 2019년 임실N축제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심 민 군수는 “임실N치즈축제를 임실군 대표축제로 만든 지 4년 만에 정부가 엄선하는 우수축제로 선정되어 무척 영광스럽고 기쁘게 생각한다”며“성공적인 축제를 지속적으로 만들어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해주신 군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해 축제의 부족함을 보완하여 올해는 더욱 더 완벽한 축제를 만들겠다”며 “새롭게 시작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열정을 가지고 성공축제를 만드는 데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임실N치즈축제는 임실군의 대표 특산품인 ‘임실N치즈’를 테마로 유럽풍의 임실치즈테마파크와 치즈체험의 발상지 임실치즈마을에서 매년 10월에 개최되고 있으며, 올해에는 10월 3일부터 10월 6일까지 개최된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