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농어업
진안홍삼연구소, 식품 등 시험·검사기관 재지정

진안홍삼연구소(소장 박충범)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식품 등 시험·검사기관으로 재지정 됐다고 지난달 16일 밝혔다.

2012년, 2015년에 이어 3회 연속 재지정으로 지난해 12월 21일 식품 등 시험·검사기관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합격점을 받아 2021년 12월 21일까지 3년간 식품 등 시험·검사기관으로서 자가품질검사를 지속할 수 있게 됐다.

식품위생법상 제품에 대한 자가품질검사 주기는 식품유형에 따라 다류는 3개월에 1회, 홍삼음료는 2개월에 1회, 건강기능식품은 1개월에 1회 이상 등 다르게 적용되고 있으나, 소비자의 식품안전성 강화 차원에서 식품의 유형에 관계없이 1개월에 1회 이상 실시하는 것으로 식품위생법이 강화될 전망이다.

진안홍삼연구소는 그동안 홍삼가공품 품질인증제품 등에 대해 2012년 99건, 2015년 391건, 2018년 576건 검사를 실시했으며, 기업 제품에 대한 검사 수요가 계속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또한, 진안군 홍삼가공품 품질인증 제품에 대한 안전성과 신뢰도를 높이고, 외부 기관으로 유출되는 검사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신규 분석장비를 도입하여 올해부터는 식약처 잔류농약 검사기관 인증 준비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진안홍삼연구소는 첨단장비를 이용한 과학적 검사로 지역 내 생산 제품에 대한 자가품질검사를 통해 법이 정한 규격에 적합한지 여부를 검사하여 안전성을 입증하고 신뢰성 높은 검사결과를 통해 지역 주민과 제조업체, 국민의 식품위생과 안전 확보에 앞장설 계획이다.

박충범 연구소장은 “이번 검사기관 재지정으로 진안군수 홍삼품질인증제품, 진안관내 홍삼제품 및 가공식품에 대한 소비자 신뢰도를 한층 더 높일 수 있는 연구소로 자리매김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