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연예
남진 가족사진 다시 '눈길'
/사진=mbc화면캡쳐
 
가수 남진이 방송에 나오자 그의 가족에 대한 관심이 화제다.
 
3일 KBS 1TV ‘전국노래자랑’에서는  공사창립기획 아나운서 편으로 초대가수로 가수 박상철, 남진이 출연했다.

남진은 이날 흥겨운 무대를 꾸미며 나이를 무색하게 하는 활약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남진은 1946년생으로 올해 74세이다. 과거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남진의 일상이 공개됐다.

당시 방송에서는 남진의 가족사진이 공개됐는데, 우월한 미모의 아내와 세 딸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큰 딸의 집을 방문한 남진은 “시간이 있을 때는 하루에 몇 번씩도 방문한다. 지금 큰 딸만 시집을 간 상태인데 다른 딸들도 다 결혼을 하면 손자가 다섯, 여섯은 더 생길 것 같다”고 말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