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포항시, 올해 '포항방문의해' 맞아 관광객 700만 명 유치 '총력'
사진=포항시

포항시는 올해 '포항방문의해'를 맞아 관광객 700만 명을 유치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4일 포항시에 따르면 올해 1월 포항방문의 해 선포를 시작으로 포항 12경 재선정과 더불어 포항관광 홍보설명회, 국내외 관광박람회 참가, 대도시 게릴라 마케팅, SNS 기획홍보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앞서 포항시는 사계절 포항관광 활성화를 위해 시민의견 등을 수렴하여 포항의 대표축제인 해병대문화축제는 4월(4.27~4.28), 국제불빛축제는 5월(5.31~6.2)로 개최 시기를 변경하여 정례화했다.

이에 따라 봄에는 해병대문화축제, 여름에는 해양스포츠와 해수욕장 바캉스, 가을에는 스틸아트페스티벌과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걷기축제, 겨울에는 해맞이 축전과 과메기, 대게 등의 먹거리 관광에 초점을 맞추어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를 다양하게 홍보할 계획이다.

고원학 포항시 국제협력관광과장은 “2019년을 포항방문의 해로 대내외에 선포한 만큼 포항관광 재도약의 해로 만들겠다”며, “지역의 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한 체류형 관광기반 조성과 더불어 타 도시와 차별화되는 관광상품개발, 다양한 매체를 통한 공격적인 마케팅 등을 통해 관광객 700만 달성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강인구 기자  yosanin@icolud.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인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