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인천/경기
화성 정남면 플라스틱 공장서 화재…2명 사상

7일 오전 11시 20분께 경기도 화성시 정남면의 플라스틱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공장에서 작업 중이던 A(58)씨가 숨지고, 함께 일하던 B(62)씨가 팔 부위에 1도 화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30여분 만에 진화됐다.

김진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