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전남
8일 순천서 세계여성의 날 기념행사


전남여성복지시설연합회(회장 백영남)는 지난 8일 오후 순천시문화건강센터에서 여성의 사회적 차별 해소와 안전을 다짐하는 ‘세계 여성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올해 ‘세계 여성의 날’ 기념행사 슬로건은 ‘성평등이 민주주의의 완성이다. 미투, 우리가 세상을 바꾼다’다. 전남대회는 2010년을 시작으로 올해로 10회째다.

여성복지시설연합회와 여성단체 등 400여 명이 모여 성평등과 폭력으로부터의 해방을 외치며 플래시 몹을 하고, 문화의 거리까지 가두행진을 펼쳤다.

부대행사로 폭력 예방 전시회와 기관 홍보, 일러스트 작품 전시, 성 평등 현수막 꾸미기, 행사 의미를 담은 사진을 자신의 SNS에 올리는 포토 온 스팟 등 여성의 권익 보호를 대변하고 도민의 관심을 높이기 위한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됐다.

허강숙 전라남도 여성가족정책관은 축사에서 “사회적 차별과 불평등한 문화는 단순히 여성의 문제가 아닌 사회문제”라며 “여성의 안정적 일자리 확대와 폭력 예방 등 여성이 안심하고 사회활동을 하도록 차별 없고 더욱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38 세계 여성의 날은 1908년 3월 8일 미국에서 1만 5천여 여성 섬유노동자들이 10시간 노동제와 작업환경 개선, 참정권 등을 요구하며 시위를 벌인 것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한 날이다. UN은 1975년 여성 지위 향상을 위해 ‘세계여성의 날’로 공식 지정했으며, 우리나라는 1985년부터, 전남은 2010년부터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윤진성 기자  0031p@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