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익산시, 서동농촌테마공원 기능 보강 통해 놀거리·볼거리 제공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금마 서동농촌테마공원이 농경전시관, 농특산물 안테나숍, 유아 황토놀이터 등을 기능 보강하여 개원했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2017년 도농 교류 촉진을 위해 조성된 서동농촌테마공원은 자연친화적인 휴식과 농경체험을 제공하며, 지역주민과 인근 유아 및 어린이들이 마음껏 즐기고 뛰어놀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특히, 농경전시관, 서동선화 이야기동산, 서동마 재배지, 농경체험장 등은 어린이들에게 좋은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전통놀이마당에는 커다란 전통그네와 투호·널뛰기 등 다양한 전통놀이를 체험할 수 있어 도시민, 지역아동센터, 어린이집, 유치원 등으로부터 많은 관심과 받았다.

또한 지난해 농촌체험관광의 날 행사로 ‘점드락 북적북적 농촌체험 직거래장터’를 운영하여 익산지역에 있는 농촌체험 휴양마을과 체험 경영체에서 시행하고 있는 농촌체험을 한자리에 모아 큰 호응을 얻었다.

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기능 보강 사업을 통해 유아와 어린이들이 마음껏 즐기고 체험하는 생태체험 교육의 장을 조성해 아이들의 소풍형 농촌체험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특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전라북도 삼락농정 시·군 특화사업에 선정된 생태동물 체험장을 신축하여 7월경 운영할 예정이며, 하반기에는 시비 4억7000만원을 투입해 전통 농촌초가 및 농경체험관을 완공할 예정이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