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관광
부안군, ‘부안으로 떠나는 지질탐사 여행’ 스토리텔링 책자 배부

부안군이 지역의 아름다운 대표 지질명소를 소개하는 '부안으로 떠나는 지질탐사 여행' 책자를 발간해 최근 전북지역 관련기관 및 각 학교에 배부하고 있다.

“부안으로 따나는 지질탐사 여행” 책자에는 채석강․적벽강의 형성과정, 격포분지, 해안지형 , 주상절리, 퇴적변형구조 등 다양한 지질구조에 대해서 소개하고 있다.

특히 전북서해안권국가지질공원의 대표 지질명소인 변산반도 채석강과 적벽강에 담긴 비밀들을 학생의 질문과 선생님의 설명형식으로 내용을 알기 쉽게 구성하여 한눈에 해당 지질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또한, 채석강·적벽강에서 관찰 할 수 있는 지질구조의 기본적인 설명과 지질명소에 서식하는 식·생물의 내용도 함께 실어 지질·생태를 동시에 학습할 수 있도록 꾸몄다.

부안군은 이 책자를 전북도청ㆍ도교육청 및 각 학교 등에 배부해 학생들의 수학여행 및 기관․단체여행객 등을 대상으로 한 변산반도의 지질명소 여행코스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부안군 지질공원해설사가 안내하는 지질명소 탐방해설은 상시 운영되며 단체해설 및 교육관련 프로그램은 부안군청(063-580-4437)으로 사전예약 문의 하면 된다.

최형인 부안군 환경과장은 "전북서해안권 국가지질공원으로 인증 받은 아름다운 지질명소들이 부안군 변산반도에 모여 있다"며 "소개 책자가 많은 사람들이 부안의 지질명소를 찾는 길잡이가 되길 바란다” 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