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연예
인천고속도로 교통사고 사망 20대 여배우는 한지성
한지성-인스타그램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중간차선에 차를 세웠다가 참변을 당한 20대 여배우는 한지성(28) 씨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씨는 지난 3월 결혼한 것으로 전해져 안타까움을 더했다. 

8일 경찰에 따르면, 한씨는 지난 6일 오전 3시 52분께 김포시 고촌읍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서울 방향 김포공항IC 인근에서 고속도로 편도 3차로 중 2차로에서 택시와 올란도 승용차에 잇따라 치여 숨졌다.

사고 당시 한 씨는 자신의 벤츠 C200 승용차를 세운 뒤 밖으로 나왔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조수석에 타고 있던 남편이 급하게 화장실을 찾아 비상등을 켜고 차를 세운 것으로 조사됐으나, 한씨가 왜 차량 밖으로 나왔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경찰은 택시기사 A(56)씨와 올란도 승용차 운전자 B(73)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입건한 상태다.

경찰은 A씨가 전방을 주시하지 않고 택시를 주행하다가 한 씨를 들이받은 것으로 보고 한 씨의 시신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 의뢰하는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인천공항고속도로 사고에서 사망한 한지성 씨는 지난 2010년 4인조 걸그룹 비돌스(B.Dolls)로 데뷔한 이후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 영화 `원펀치` 등에 출연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