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전국풍물상설공연 어울마당 풍물세상’ 개최군산 구시청광장에서 오는 11일(토)부터 총 7회 풍물공연 열려

사단법인 동남풍(대표 조상훈)이 오는 11일부터 10월 19일까지 매월 1회 꼴로 군산 구시청광장에서 전통풍물 상설공연 ‘2019 어울마당 풍물세상’을 선보인다.

‘어울마당 풍물세상’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주관하는 전통상설공연으로 전국 도심, 시장, 관광지를 활용, 대중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놀이의 장이다.

2013년 시작된 ‘어울마당 풍물세상’은 접하기 힘든 전통연희의 흥겨운 매력으로 지난 6년간 22만 명의 관객이 함께 했다.

올해는 경기 수원, 강원 정선, 충남 서산, 충북 청주, 전북 군산, 경북 경주 등 전국 8개 지자체에서 상설공연이 펼쳐진다.

특히 이번 군산에서 펼쳐지는‘연희마당 복타러가세’는 흥부가 중 놀부 박타는 내용을 모티브로 한 창작 작품이다.

한마디로 풍물이 극적 요소와 함께 어우러지며 연주자와 관객이 하나가 되는 농악의 특징을 살린 프로그램인 것.

두양수 문화예술과장은 “구 시청광장에서 풍물공연을 진행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고, 여행지에서 접하는 전통과의 이색적인 만남이 관객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본 공연은 우천 시 연기 또는 취소될 수 있으며,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홈페이지(www.kotpa.org)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