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인제군, 산나물축제-수리취떡축제-황태축제 '연속 개최'
사진=인제군

강원 인제군이 이달부터 본격적인 축제를 벌인다.

먼저 제13회 진동계곡 산나물 축제가 18일부터 19일까지 2일간 진동계곡마을 농촌체험학교에서 열린다.

진동계곡은 유네스코지정 생물권보호지역으로 맑은 물과 산이 어우러진 자연 그대로의 청정 산나물이 생산되는 곳으로 음식체험, 문화체험, 부대행사 등이 다채롭게 진행될 예정이다. 

6월에는 1일부터 2일까지 남면 갑둔리 하늘여울소치마을 농촌체험학교에서 ‘하늘여울 소치마을 수리취떡축제’가 개최된다.  

봄과 여름철 미각을 살려주는 대표적인 산나물인 수리취떡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수리취떡메치기 체험, 산촌민속문화체험, 지역 농․특산품을 활용한 먹거리 장터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 6월 6일부터 8일까지 황태와 자연의 조화로운 향연의 고장 인제 북면 용대리에서 ‘제21회 인제 용대리 황태축제’가 진행된다. 

이번 축제는 겨울동안 건조돼 품질 좋은 황태를 선보이며 지역주민은 물론 수도권 관광객들의 발길을 유혹 할 예정이다. 

10월에는 가을 꽃과 나무, 계곡 등 자연 숲에서 즐길 수 있는 힐링축제도 용대리 용대관광지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13일 인제군 관계자는 “이번 주말 천상의 화원 진동계곡에서 개최되는 산나물축제를 시작으로 올해 지역의 특색을 반영한 축제를 마련했다"며 "관광객들에게 볼거리, 즐길거리, 체험거리 등 지역의 특색을 반영한 풍성한 축제로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정태수 기자  jts196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