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사회
군산 경찰, 조문마치고 역주행하다 사망 '충격'

새벽시간 조문을 마치고 귀가하던 현직 경찰이 도로를 역주행하다 마주오던 차량과 부딪혀 숨졌다. 

19일 부안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새벽 1시 10분쯤 전북 부안군 동진면 한 산업도로에서 SUV차량과 승용차가 충돌하는 사고가 났다. 

SUV차량를 몰던 군산경찰서 소속 A경위가 숨졌으며, 제네시스 운전자 B(45)씨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문을 마친 A경위가 부안의 한 장례식장에서부터 사고 지점까지 3~4㎞가량을 역주행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가 발생함에 따라 숨진 A경위의 음주 여부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