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펭귄문제 갑작스런 '화제'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정답을 맞히지 못하면 펭귄 사진을 프로필 사진(이하 프사)로 바꿔야 하는 '펭귄문제'가 갑자기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2일부터 온라인 커뮤니티와 메신저 등 SNS를 중심으로 펭귄문제가 전파되고 있다. 문제 서두에 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살아야 한다고 경고하면서 정답은 '아무에게도 말하지 마세요'라고 적혀 있다.

문제는 "부대찌개 3인분을 먹으면 1인분을 서비스로 제공하는 식당이 있다. 부대찌개 20인분을 시키면 몇 인분을 먹을 수 있는가"다.

간단한 산수 문제 같지만 "26인분" 등 어떤 계산 결과를 말해도 문제를 낸 상대방은 답이 아니라고 답한다.

문제를 낸 사람도 정답을 정확히 모르는 경우가 많지만, 펭귄문제는 일종의 난센스 퀴즈다. 일부러 오답을 유도해 상대방이 펭귄 사진을 프사로 바꾸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다.

펭귄문제에 등장한 펭귄 피규어는 일본의 한 브랜드에서 만든 것으로 추정된다. 펭귄 피규어 사진을 이용해 문제를 제작한 사람이 누구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난센스 문제를 낸 뒤 프사를 바꾸게 하는 형식은 이전에도 SNS 상에서 화제가 된 적이 있다. 이전에는 두부 문제, 바퀴벌레 문제 등이 나왔다. SNS상에서 이뤄지는 일종의 놀이 문화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