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임실치즈테마파크, 구절초 동산 재탄생 기대감 듬뿍총 2억원 투입, 0.6ha에 도시숲 조성사업 완료

 

임실군이 임실치즈테마파크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더욱더 풍성한 볼거리와 힐링 경관을 제공하기 위해 도시숲을 조성했다.

군은 임실치즈테마파크 내 약 0.6ha에 총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도시숲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그동안 임실군 대표관광지인 임실치즈테마파크 전망대 밑 바람의 언덕으로 불리웠던 이곳은 원래 초지 상태였다.

하지만 올해부터는 야트막한 언덕위 새하얀 구절초동산으로 재탄생하여 관광객들에게 힐링 공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동산형태의 기존지형을 살려 경사가 완만한 곳으로는 산책로를 조성했다. 산책로를 따라 사시사철 푸른 소나무와 봄에 가장 화려한 영산홍와 동산전체에는 구절초 약 15만여본을 식재했다.

곳곳에는 구절초를 가까이서 느낄 수 있도록 벤치와 포토존도 설치하였다.

군은 식재사업이 끝난 이후에도 구절초 생장을 돕는 비료시비뿐 아니라 수목생육에 피해를 주는 잡초 제거, 폭염대비 관수 등 식재수종에 대한 관리작업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도시 숲 조성에 따라 오는 10월 3일부터 6일까지 개최될‘2019 임실N치즈축제’도 작년보다 한층 더 아름다운 장관을 관광객들에게 선사할 전망이다.

‘맛있는 치즈~CHEESE 웃음꽃 피자~PIZZA’ 라는 주제로 열릴 2019 임실N치즈축제는 지난 4월 13일 선종하신 임실치즈의 아버지 지정환 신부의 업적을 관광객들과 함께 기리고 기념하는 뜻깊은 만남의 장이 마련될 예정으로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심 민 군수는 “임실N치즈축제가 열리는 가을철이 되면 임실군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하늘과 맞닿은 듯한 운치있는 소나무 사이로 구절초 꽃밭이 펼쳐지는 장관을 선사할 것”이라며 “천만송이 국화와 함께 치즈축제를 더욱 더 빛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