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제 국내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 VR영상으로 즐긴다
사진=지니뮤직

 

사이먼 도미닉, 그레이, 비와이 등 24명의 국내 최고 힙합 뮤지션이 총 출동한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를 KT 올레 tv 모바일과 기가라이브TV를 통해 VR 영상으로 더 생생하게 즐길 수 있게 됐다.

지니뮤직(대표 조훈)은 지난 1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핸드볼 경기장에서 열린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의 뜨거운 감동을 VR 영상에 담아 올레 tv 모바일과 기가라이브TV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이번 ‘지니뮤직 페스티벌 2019’에서는 힙합 대부 사이먼 도미닉, 프로듀서에서 래퍼까지 만능 힙합 그레이, 카리스마 래퍼 비와이, 고등래퍼 출신의 신예 래퍼 송민재 등 국내 최정상급 힙합 뮤지션 24명이 총 출동해 오후 2시부터 8시간 동안 팬들에게 릴레이 라이브 무대를 선사했다.

특히 올해 공연장은 광활한 우주를 탐험하는 우주선 컨셉의 무대와 조명으로 환상적인 분위기를 연출했고 공연 전 우주인이 등장해 장내의 팬들과 인증샷을 찍는 등 깜짝 이벤트를 열어 분위기를 더 뜨겁게 달궜다.

지니뮤직은 현장에서 공연에 참여하지 못한 팬들도 무대의 열기를 오롯이 느끼며 즐길 수 있도록 주요 아티스트의 공연 실황을 360도 라이브 영상으로 촬영해 총 10편의 VR 콘텐츠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 VR영상은 KT 올레tv모바일과 기가라이브TV에서 볼 수 있다.

지니뮤직 이상헌 마케팅 실장은 “팬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올해에도 지니뮤직 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아쉽게도 공연장에 직접 와서 즐기지 못한 관객들을 위해 공연의 열기를 그대로 담아 VR영상을 제작했다”며 “내년에도 최고의 라인업과 무대 구성으로 지니뮤직 페스티벌을 준비해 팬들을 맞이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