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행 레저
삼척시 소한계곡 민물에 사는 김 이색 체험 '눈길'
사진=삼척시

삼척시는 지난 5일과 7일 이틀 간 세계환경의 날을 맞이하여 국내에서 유일하게 근덕면 소한계곡 내에서만 자생하고 있는 '민물 김' 생태체험 행사를 실시하였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체험행사는 초등학교와 어린이집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였으며, 민물김연구센터에서 계곡 내 생태환경 해설사와 함께하는 소한계곡 탐방과 민물김 수중관찰, 내가 만드는 민물김 건조 체험과 환경의 중요성을 인식시키는 생태환경미술전시회 등으로 구성하여 실시하였다.

체험행사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자생하는 우리지역 민물김 서식지에서의 다양한 현장체험으로 우리 고장의 민물김에 대한 자부심과 신비로움을 만끽했다고 입을 모았다.

삼척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생태체험 컨텐츠의 마련으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민물김이 자생하는 소한계곡 생태환경의 우수성을 알리고, 민물김을 직접 채취하여 만들어 봄으로써 생태체험·학습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정태수 기자  jts1962@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