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기타
무안군 "공무원끼리라 그런지 신뢰감 높다"서해지방해양경찰청과 무안군청 9커플 미혼직원 미팅
사진=무안군

무안군(군수 김산)은 지난 7일 서해지방해양경찰청과 무안군청 미혼 직원들 간의 “반짝 콘서트”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반짝 콘서트'는 '반가운 내 짝 콘서트'란 뜻으로, 지난 5월 9일 서해청과 무안군청간의 업무협약 때 두 기관 간 상호교류 일환으로 미혼직원들의 만남의 자리를 갖자고 합의하면서 시작됐다.

이번에 개최된 반짝콘서트에는 양 기관의 미혼직원들 9커플이 참가했다.

통기타 공연, 전문MC가 진행하는 레크레이션 등 점심을 함께하는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콘서트가 진행됐으며 공무원끼리라서 그런지 신뢰감도 한층 높았다.

이날 행사에 참석하여 응원메시지를 전달한 김산 무안군수는 “결혼에 대한 긍정적인 가치관을 강조하면서 요즘 젊은이들이 결혼에 대한 인식이 달라지기를 기대해 본다”고 하였다.

군 관계자는 “지난달에는 청년공무원과 함께하는 인구정책 브라운백 미팅을 개최하는 등 저출산 인구극복 시책 관련하여 무안군에서는 인근 지자체하고도 지속적으로 모임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