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광주은행, 자동차부품기업 특례보증 업무협약
사진=광주은행

광주광역시와 광주신용보증재단, 광주은행 등이 11일 광주 지역 자동차부품 기업 지원을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에 따라 광주광역시는 20억원을 광주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다. 광주신용보증재단이 보증을 서고, 광주은행 등 협약 체결은행이 총 300억원의 특별보증을 지원한다.

이번 특례보증은 업체당 최대 3억원까지 지원되며, 대출기간은 최대 5년 이내다. 대출금액 1억원 이하 고객에게는 100% 전액보증서를 발급해주며, 대출금리는 최저 3%다. 

이우경 광주은행 영업추진부장은 "광주·전남의 대표은행으로서 앞으로도 경영애로사항을 겪고 있는 지역 기업에 도움이 되는 금융지원과 상생경영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홍성표 기자  ghd0700@naver.com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