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연예
규현, 엄기준과의 느닷없는 열애설에 대한 심경
/사진=KBS2 '해피투게더4' 제공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규현이 엄기준과의 느닷없는 열애설에 대해 심경을 밝힌다. 

13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자세히 보아야 엄친아다'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최근 소집해제 이후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는 규현이 출연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규현은 "소집해제 후 강라인으로 돌아가냐"는 질문에 "호동 형은 따라야 할 아버님 같은 존재고, 구라 형은 '불후의 명곡'할 때 나를 픽업해 '라디오스타'에 꽂아준 은사님"이라 말했다.

구라인&강라인을 동시에 손에 거머쥔 예능 대세 규현은 "재석이 형에게도 '언제 방송 같이 해야지'라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며 신생 유라인 멤버로서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이어 규현은 "사실 재석이 형은 프로그램 같이 하자고 하는 사람과 전부 했으면 2만 개쯤 하셔야 한다"며 예능 만수르 유느님의 미래를 예고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규현은 엄기준과 황당무계한 열애설 찌라시(?)를 언급하기도 했다. 규현은 "어느 날 증권가에서 아이돌 A군과 뮤지컬 쪽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배우 B군이 같은 작품에서 만나 연애를 하기 시작했다는 찌라시가 돌았다"며 "나와 기준이 형이 만난 시기와 맞지 않았지만 함께 언급됐었다"고 열애설 사건을 전했다.  


그 소문을 들은 규현은 엄기준에게 현장 모두가 놀랄만한 메시지를 보냈다고. 규현은 "우리는 떳떳했다"고 밝혀 엄기준이 과연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예능 대세 규현의 라인 이야기부터 엄기준과의 열애설 에피소드까지, 폭소 유발 토크는 13일 밤 11시 10분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