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삼성생명, DGB금융 최대주주 지위 포기

 

삼성생명이 DGB금융지주 최대주주 지위를 포기했다.

9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삼성생명은 지난 5일 시간외 대량매매를 통해 DGB금융지주 보유주식 609만3219주를 처분했다. 장외매도 후 삼성생명의 DGB금융 지분율은 6.95%에서 3.35%로 줄었다.

2018년 1월초 국민연금에 이어 최대주주에 오른 후 1년 6개월여만의 최대주주 변경이다.

삼성생명의 지분 매각으로 DGB금융의 최대주주는 템플턴인베스트먼트(4.85%)로 변경된 것으로 관측된다.

지분매각 이유에 대해 삼성생명 측은 "자산운용 효율성 제고차원에서 지분을 매각했다"고 밝혔다.

정연미 기자  kotrin3@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