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인천/경기
경기도청이 지역화폐 '품앗이 홍보' 나선다
경기도가 도내 31개 시군과 소통하고 상생하기 위해 경기지역화폐 ‘품앗이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2일 도에 따르면 도 대변인실은 각 시·군의 지역화폐 보도자료와 방송 콘텐츠를 직접 제작해 배포하는 '원스톱 협업 홍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도는 지난 3월3일 의왕시 지역화폐 '의왕사랑 상품권'을 시작으로 안산(다온), 시흥(시루), 용인(와이페이), 이천(이천사랑 지역화폐), 김포(김포페이) 등 6개 지역의 품앗이 홍보를 하고 있다.

도는 골목상권을 널리 알리고, 각 시·군은 브랜드와 지역화폐 정책을 도의 채널을 이용해 효과적으로 홍보할 수 있다.  

품앗이 홍보물은 도 언론협력담당관실이 시·군 담당자에 협업 의견을 타진한 뒤 시·군 지역화폐의 특성을 살린 보도 콘텐츠를 제작, 제공한다.

도 방송국인 'GTV'는 시나리오를 각색, 현장에서 홍보 영상을 촬영하고 편집과정을 거쳐 언론에 홍보하거나 유튜브에 '경기지역화폐 31(써리원)'으로 등록한다.

도는 품앗이 홍보를 시작으로 다양한 시·군 협업소통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광역자치단체인 경기도가 기초자치단체보다 광범위한 홍보 채널을 갖고 있기에 시·군이 이러한 채널을 이용할 수 있도록 품앗이 홍보를 기획하게 됐다"며 "정책사업을 시·군과 공동으로 시스템화한 유기체적인 적극 홍보사례는 경기도가 최초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원호 기자  whkang21@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