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전북
고창군 심원면, 취약계층 여름용품 지원무더위에 취약한 이웃들의 안전 및 건강이 우려돼
심원면 여름용품전달

고창군 심원면(면장 김태성)이 지난달 26일 심원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과 함께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32가구를 방문해 혹서기 대비 여름이불, 모시메리, 인견 파자마 등 여름용품을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폭염에 취약한 가정에 여름용품을 지원해 안전사고를 미연에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의체 위원들은 여름용품을 전달하며 안전 확인과 무더위 행동요령 및 응급상황 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관련기관을 안내하며 안전한 여름나기를 당부했다.

김태성 심원면장은 “독거노인 등 무더위에 취약한 이웃들의 안전 및 건강이 우려돼 협의체 위원들과 힘을 모았다”며 “관내 어려운 이웃을 발굴하고 복지사각지대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di@hanmail.net

<저작권자 © 축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